최종편집 : 2024.2.26 월 13:37
재외선거, 의료보험
> News Wide > 교포뉴스
밴쿠버한인회 제 78주년 광복절 기념식 개최
최유정 기자  |  oktimes@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3.08.17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워싱턴주 밴쿠버한인회 (회장 이해진)가 마련한 “광복절 78주년 기념식”이 지난 13일 오후 2시 Anne McEnerny Ogle 밴쿠버시장, Troy Price 밴쿠버경찰서 부국장, 양이금 노인회장, 송성민 목사등이 참석한 가운데 밴쿠버한인장로교회에서 개최되었다.

지줄리 사무총장의 사회로 열린 광복절 기념식은 양창모 이사장의 개회 선언에 이어 국민의례, 광복절 노래, 안무실 상임이사의 만세삼창, 밴쿠버시장의 축사, 밴쿠버경찰서 부국장의 인사, 송성민 목사의 기도 순으로 행사를 마쳤다

   
▲ 이해진 한인회장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사진 벤쿠버한인회]

이해진 한인회장은 인사말을 통해 78년전 그날의 벅찬 감동과 뜨거운 마음으로 대한민국 독립을 위한 순국선열들의 숭고한 희생과 헌신에 깊은 경의를 표한다고 말했다.

이 회장은 힘든 이민생활 속에서도 자랑스런 대한민국인으로써 의지와 긍지를 가지고, 자라나는 2세들이 미주류사회에서 정치적으로 경제적으로 우뚝설수 있도록 힘을 모아 이끌어 가자며, 밴쿠버시장등 참석자에게 감사를 표했다.

   
▲ 왼쪽부터 벤쿠버시장, 한인회장, 경찰부국장, 한인회이사장 [사진 벤쿠버한인회]

앤 멕어너니 오글 밴쿠버 사장은 축사에서 78주년 광복절은 행사는 36년동안의 일본 압제에서 벗어나 독립을 쟁취한 중요하고 뜻깊은 시간을 기리는 날이라며, 1976년에 창립한 밴쿠버한인회는 밴쿠버 지역을 위해 많은 봉사를 하고 있으며 정치적으로도 급성장하는 리더십을 가진 중요한 단체라고 말했다

오글 밴쿠버 시장은 오늘 개최된 8.15행사를 통해 밴쿠버한인회가 지치고 힘든 동포사회의 마음을 뜨겁게 만들었다며, 앞으로도 밴쿠버시와 밴쿠버한인사회가 더욱 굳건한 교류가 이루어지기를 진심으로 소망 한다며 기념 축사를 마쳤다.

2부 순서로 계획했던 밴쿠버지역 배구대회는 100도가 넘는 이상 기온으로 취소 되었으며, 밴쿠버한인장로교회 ( 송성민 목사)에서 한인회 부인회가 마련한 오찬을 밴쿠버 시장과 나누며 서로간의 우의를 다졌다.

   
[사진 벤쿠버한인회]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회사소개광고문의기사제보구독신청찾아오시는길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종로구 종로19(르메이에르 종로타운) B동 1118호 | Tel 02)2075-7141~3 | Fax 02)2075-7144
등록번호 : 아01003 | 등록일자 : 2009. 10. 24 | 발행일자 : 2009. 10. 24 | 발행인 : 이구홍 | 편집인 : 이구홍
개인정보취급담당자 : 최유정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혜민
Copyright 2008 세계한인신문. All Rights Reserved.mail to oktimes@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