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5.23 목 11:44
재외선거, 의료보험
> News Wide > 기타
블라디보스톡에 이동휘 선생과 무명 독립운동가 기념비 건립
김원일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10.26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김원일 / 모스크바대 정치학박사, 전 모스크바한인회장]

블라디보스톡 파르티잔스키 대로 2번지 트롤리버스 원형도로 근처 언덕에 한국 영웅들의 기념비가 서 있다. 이 기념비는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인해 제막식을 개최하지 못한 까닭에 1개월 반 이전에 조용히 세워졌다.

이 기념물은 받침대 위에 세워진 두 개의 화강암 기념판과, 포장석이 깔려 있는 작은 부지, 그리고 옆으로 두 개의 벽이 세워진 형태로 구성되어 있다. 주요 명판에는 한국의 국민 영웅 이동휘 선생의 흉상이 새겨져 있다. 그 옆으로 5명의 얼굴이 확실하지 않은 병사가 형상화되어 있는데 이는 한국 독립운동의 영웅들인 독립군을 상징한다. 하단 판에는 이동휘 선생의 일대기 중 주요 사실들이 새겨져 있다.

이 기념비는 경기도 문화재단과 블라디보스톡 시 정부의 후원 하에 블라디보스톡 주재 대한민국 총영사관이 주관하여 9월 9일에 제막되었다.

주 블라디보스톡 한국 총영사관은 기념비 건립 사업이 한러 수교 30주년 기념 축하행사의 일환으로 시행되었다고 말했다.

기념비 건립은 제막식을 개최하지 않기로 결정함에 따라 현지 언론들의 주목을 거의 받지 못한 가운데 이루어졌다.

주 블라디보스톡 한국 총영사관은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인해 어느 정도 어려움이 발생했지만 우리는 블라디보스톡 시 정부의 협력으로 기념비가 기한 내에 제작되어 건립되고 주변 녹지조성 작업이 시작되어 계속될 것에 기쁘다. 우리는 가까운 시일 내에 공식적으로 이동휘 선생과 무명 독립군 기념비 제막식을 시행할 수 있기를 기대하고 있다”라고 전했다.

한국의 독립운동가 이동휘 선생은 실제로 블라디보스톡과 깊은 관련은 가지고 있다. 그는 1935년 블라디보스톡에서 사망하여 지금은 사라진 “페르바야 레치카” 묘지에 안장되었다.

이동휘 선생에 대해

이동휘 선생은 사회주의자 정치가로 대한민국 임시정부 최초의 총리였다. 정치활동 초기부터 한국 독립운동에 참가했다. 1922년 초 모스크바에서 레닌과 만났으며, 1923년부터 코민테른 산하 조선공산당 당원이었다. 이동휘 선생은 한국과 북한 모두에서 존경을 받는 몇 안 되는 역사적 인물 중의 하나이다.

(Во Владивостоке установили памятник герою Кореи Ли Дон Хви и борцам за независимость страны/ 러시아 VL.ru 통신, 10.22 22:40 KST, 편집국, 블라디보스톡 발)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회사소개광고문의기사제보구독신청찾아오시는길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종로구 종로19(르메이에르 종로타운) B동 1118호 | Tel 02)2075-7141~3 | Fax 02)2075-7144
등록번호 : 아01003 | 등록일자 : 2009. 10. 24 | 발행일자 : 2009. 10. 24 | 발행인 : 이구홍 | 편집인 : 이구홍
개인정보취급담당자 : 최유정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혜민
Copyright 2008 세계한인신문. All Rights Reserved.mail to oktimes@hanmail.net